골다공증 주사 6 개월마다, 프롤리아, 데노수맙 효과, 보험기준, 가격, 부산 골다공증, 부산 류마티스

6개월에 한 번 맞는 골다공증 주사, 프롤리아가 20194월 드디어 골다공증 치료제 1차 약제로 보험이 바꼈습니다.

 

일전 글에서 대표적인 

골다공증 주사제, 포스테오, 테리본, 본비바, 프롤리아, 졸레드론산 전반에 대해서  설명을 드린적이 있습니다.

 

프롤리아는 졸레드론산 주사 (Zoledronic acid, 1년에 한 번 주사) 를 제외하고는

현재 나와있는 주사제재 중 가장 긴 간격으로 맞는 주사입니다. 

 

 

 

 

 

일전에 말씀드린 것처럼 골다공증 주사제는 그 기전에 따라

골형성 촉진제포스테오 (매일), 테리본 (1주에 한번) 이베니티(1달에 1번)

골흡수 억제제본비바 (3개월에 한번), 프롤리아 (6개월에 한번) 졸레드론산 (1년에 한 번)

로 나뉩니다.

 

기존에 프롤리아는 비스포스포네이트와 같은 다른 약제를 사용하고 효과가 없거나 콩팥이 나쁜 환자에서만 보험이 되었지만

20194월을 기준으로 보험기준이 대폭 완화되면서 골다공증 치료의 대대적인 지각변동을 일으켰습니다.

 

 

함께 읽기 좋은 글 

 

1달에 한 번 맞는 골다공증 주사제, 매달 맞는 골다공증 주사제 이베니티, 로모소주맙, 부산 골다

오늘은 1달에 한 번 맞는 골다공증 주사제인 새로운 골다공증 치료제 이베니티 (로모소주맙, romosozumab) 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골다공증 약제는 크게 두 가지 치료제 골을 만드는 세포, 골형

www.topdoctor.kr

골다공증 주사제,  포스테오,  테리본,  본비바, 프롤리아,  졸레드론산 클릭

골다공증 주사제  보험기준, 가격

남성 골다공증 보험기준, 진단, 치료

 

 

프롤리아 보험기준

프롤리아의 보험기준은 

 

. 투여대상

      중심골 (요추, 대퇴) 에서 이중 에너지 방사선 흡수계측 (DEXA)을 이용하여 골밀도 측정 시 

       T-score -2.5 이하인 경우로서, 다음의 경우에 해당하는 환자

           -     -

      1) 비스포스포네이트 제제를 1년 이상 충분히 투여했음에도 새로운 골다공증성 골절이 발생하거나,  1년 이상 투여 후 골밀도 검사 상 T-score가 이전보다 감소한 경우

      2) 신부전, 과민반응 등 비스포스포네이트 제제에 금기인 경우

 

로 이전에는 여러가지 까다로운 기준들이 있었으나

다음 항이 모두 삭제되면서

현재 기준으로는 골다공증이 진단되면 일차로 이 약제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프롤리아의 효과, 데노수맙

 

골다공증으로 진단받으면 대개 가장 먼저 선택되는 제재는 비스포스포네이트입니다.

포사맥스, 액토넬 등이 대표적인 비스포스포네이트입니다.

 

비스포스포네이트 (alendronate, risedronate, ibandronate, zolendronate, 알렌드로네이트, 리세드로네이트,  이반드로네이트, 졸렌드로네이트) 대개 일주일에 한번 복용하거나 1개월에 한 번 복용, 3개월에 한 번 맞는 주사제재, 1년에 한번 맞는 주사로 나와 있습니다.

 

비스포스포네이트는 골다공증과 골절을 예방하는 데  좋은 결과를 보였지만

이 약제를 오래 쓸 때 생기는 부작용 들과 콩팥기능이 나쁜 환자들에게 쓸 수 없다는 단점 때문에 새로운 신약이 필요했습니다

물론 포스테오와 같이 골형성촉진를  수도 있지만 약가가 문제였습니다

 

그러다 드디어 2010년 암젠 Amgen 이 만든 프롤리아, Prolia  (성분명 데노수맙 Denosumab) 가 골다공증에 허가를 받게됩니다

프롤리아는 6개월마다 피하주사해야하고

척추골절, 비척추골절, 대퇴골절 모두를 예방할  있는 좋은 성적을 보였습니다.  

 

골다공증을 유발하는 원인에는 골형성세포와 골파괴세포가 관련됩니다.

골파괴세포의 표면에 있는 RANK RANK ligand 결합되면 골파괴세포가 활성화되는데 

프롤리아는 RANK ligand 결합하여 골파괴세포가 활성화되는 것을 막습니다.

 

즉 프롤리아는 골파괴세포를 억제해서 골흡수를 억제하는 골흡수억제제로 작동하여 골다공증을 치료합니다.

 

 

 

프롤리아 장단점

프롤리아의 장점은 가장 큰 장점은 콩팥기능이 나쁜 환자에서 사용가능하며

비스포스포네이트를 오랜기간 복용할 때 문제점으로 지적되어 왔던 턱관절 골괴사, 비정형 골절의 비율이 비스포스포네이트와 비교하여 현저히 낮습니다.

 

아마 치과치료를 하면 골다공증을 중단해야 한다는 설명을 들어보신 적이 있습니다.

모든 치과치료에서 무조건 중단하는 건 아니고, 치과치료의 종류에 따라, 약제 복용 기간에 따라 다릅니다.

 

여하튼 이는 골흡수억제제를 오랜기간 복용했을 때 치과치료를 하는경우 턱관절 골괴사가 유발되는 경우가 있기 때문으로 알려져있습니다.

 

 

 

 

물론 프롤리아도 골흡수억제제이기 때문에 이러한 부작용에서 완전히 자유로울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기존에 비스포스포네이트에 비해서는 훨씬 적은 빈도로 부작용이 생기는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비스포스포네이트가 약을 중단해도 효과가 약간은 지속되는 데 비해 

프롤리아는 약을 중단하면 골다공증 예방효과가 빨리 떨어집니다.

 

다시 말해서 약제를 중단하면 효과가 빠른 시간내에 감소하기 때문에 프롤리아를 지속하던지 다른 약제를 반드시 사용해야 한다는 뜻이 됩니다.

 

 

같이 읽기 좋은 글

 

골다공증 주사 부작용, 골다공증 약 부작용, 치과치료, 부산 골다공증, 부산 류마티스

골다공증약, 골다공증 주사제 비스포스포네이트, 프롤리아, 랄록시펜, 포스테오, 테리본의 부작용을 알아보겠습니다. 골다공증약은 크게 골형성 촉진제인 포스테오, 테리본과 골흡수 억제제

www.topdoctor.kr

 

프롤리아 가격

 

프롤리아는 6개월에 한 번 맞고 주사 한 바이얼의 가격은 대략 19 만원 정도하는 주사입니다
실제로 환자가 부담하는 금액은 보험이 된다는 가정하에 대략 반정도라 생각하시면 됩니다.

그러나 상급병원, 종합병원, 병원, 의원, 환자 연령 및 보험이 되는냐에 따라  본인부담금   큰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본인의  경우를 잘 고려하셔서 받아들이시기 바랍니다.

각각의 약제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시간이 되신다면 이전 글을 먼저 읽어보시길 권합니다.

 

골다공증 주사제,  포스테오,  테리본,  본비바, 프롤리아,  졸레드론산

골다공증 주사제, 골형성촉진제 포스테오, 테리본, 본비바, 프롤리아 보험기준, 가격

 남성 골다공증 보험기준, 진단, 치료

 

내용 일부는 최신 내용이 아니거나 정확하지 않습니다개개인의 질병이나 치료계획은 진료를 통해 결정하시기 바랍니다.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