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다공증약과 골다공증 주사, 부산 골다공증 전문, 골다공증 명의, 병원

반응형

골다공증 약과 주사의 종류, 효과, 차이점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뼈를 만드는 데는 크게 두가지의 세포가 관여합니다.

조골세포 (뼈를 만드는 세포

파골세포 (뼈를 흡수파괴하는 세포입니다.


골다공증은 동의의료원 류마티스 

골다공증 명의  허민영


골다공증은 뼈를 만드는 세포와 뼈를 파괴하는 세포의 불균형으로 일어나는데 특히 뼈를 흡수하고 파괴하는 세포의 활동이 많아지면서 생기게 됩니다.

골다공증의 치료제는 대개 조골세포나  파골세포   하나를 치료목표로 삼는데

골을 만드는 세포(조골세포) 에 작용하는 골형성을 돕게하는 골을 파괴하는 골형성촉진제와

골을 파괴하는 세포 (파골세포) 의 기능을 억제하는 골흡수억제제로 나뉩니다.

 

칼슘과 비타민 D는 골다공증의 가장 기본치료제이긴 하지만 다른 글에서 다루도록 하겠습니다.


골다공증 치료의 종류

 

골형성 촉진제: 테리파라타이드 (포르테오, 포스테오), 테리본, 로모소주맙 (이베니티)

골흡수 억제제:

1) 비스포스포테이트: 알렌드로네이드 (포사맥스), 리세드로네이트 (액토넬) 이반드로네이트 (본비바), 졸렌드로네이트 (졸레드론산) ,

2) 선택적 여성호르몬 수용체 조절제-랄록시펜 (에비스타), 바제독시펜

3) 데노수맙 (프롤리아)

 

주사제재는 골을 만드는 세포에 작용하는 골형성 촉진제와 골을 파괴하는 세포에 작용하는 골흡수억제제가 있지만 경구용 골다공증 제재는 아직 골흡수 억제제만 있습니다.

위에 나열된 여러 약제 중 골다공증 주사제재

골형성 촉진제: 테리파라타이드 (매일 주사, 포르테오, 포스테오), 테리본 (1주일에 한번 주사), 로모소주맙 (1달에 한번 주사,이베니티)

골흡수 억제제:

1) 비스포스포테이트: 이반드로네이트 (3개월에 한 번 주사 본비바),

졸렌드로네이트 (1년에 한 번 주사 졸레드론산) ,

2) 데노수맙 (6개월에 한번 주사, 프롤리아)



 

골다공증 주사치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신 분은

함께 읽기 좋은 글

 골다공증 주사제, 포스테오,  테리본, 본비바, 프롤리아, 졸레드론산

골다공증 주사제, 골형성촉진제  보험기준, 가격

골다공증 주사 6 개월마다, 프롤리아, 데노수맙 

1달에 한 번 맞는 골다공증 주사제 이베니티, 로모소주맙 

 

골다공증 치료제 중 먹는 골다공증약

1) 비스포스포테이트: 알렌드로네이트 (1주일에 한번, 포사맥스), 리세드로네이트 (1주에 1번 또는 매달, 악토넬) 이반드로네이트 (1달에 1번 본비바)

2) 선택적 여성호르몬 수용체 조절제-랄록시펜 (매일 한번 에비스타), 바제독시펜

 

먹는 골다공증 약은 비스포스포네이트와 선택적 여성호르몬 수용체 조절제 두 종류 약제가 있습니다.

골다공증 주사제가 굉장히 다양하게 개발된 것과는 달리 

이 두 약제 모두 기본적으로는 골흡수를 억제해서 골밀도를 증가시키는 골흡수 억제제의 역할을 하게 됩니다.


골다공증 치료의 가장 큰 문제중 하나는 골절이 생기기전까지는 환자의 증상이 없기 때문에 

대부분 약제를 복용하다가 중단하는 경우가 많다는 것입니다.

대표적인 골다공증 약제 중 하나인 비스포스포네이트 같은 경우

처음에는 매일 먹는 약으로 개발되었지만, 이후 1주일에 한번 먹는 약으로 개발되고, 그이후에는 1달에 한 번 먹는 약 , 3개월에 한 번 먹는 주사에서 1년에 1번 맞는 주사까지 있습니다.

매일먹는 약 랄록시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먹는 골다공증 치료제, 랄록시펜, 효과, 부작용, 골다공증약 을 읽기 바랍니다. 


 골다공증 약과 골다공증 주사

골다공증의 약제들은 약제마다 효과와 부작용이 차이가 좀 있습니다.

약제들을 선택할 때는 일반적으로는 비스포스포네이트 경구용 약제나 주사제 또는 데노수맙 주사제가 선택되지만 환자의 상태에 따라 약제가 바뀔 수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비스포스포네이트 경구용 약제 등은 공복에 복용해야 하고 약 복용후 30~1시간 앉아있거나 서있는 등 누워서는 안됩니다.

이는 이 약제와 관련된 역류성 식도염을 예방하기 위한 것인데 이런 사항을 지키기 힘든 경우라면 주사제재가 먼저 선택되기도 합니다.

골다공증 주사제에 몸살이 심한 사람이라면 먹는 약으로 골다공증을 치료하기도 합니다.

물론 경구용 약제라고 몸살이 절대 안생기는 것은 아닙니다.

치과치료를 앞둔 경우라면 골괴사 위험을 낮추기 위해서 치료약제를 경구용 약제인 랄록시펜으로 교체해서 복용하기도 합니다.

골형성 촉진제들은 골다공증 및 골다공증성 골절에 효과가 매우 뛰어나지만

아직은 주사제재로만 개발되어 있고

가격도 골흡수 제재보다 엄청나게 비싸고 보험도 까다로운 편이라서

단순히 골다공증이 있을 경우보다는 골다공증으로 골절이 생긴 경우 선택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또한 골형성 촉진제들은 아직까지는 2년 이상은 치료할 수는 없어 이후에는 골흡수 억제제로 바꿔서 치료해야 합니다.

골다공증 약제의 부작용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골다공증 주사 , 약 부작용, 치과치료 를 읽기 바랍니다.

 

즉 어떤 치료제가 효과가 가장 좋아서 그 약제를 선택하는 경우도 있지만

환자의 나이, 연령, 상태에 따라서 적절한 약제를 선택하고

환자의 상황에 따라 선택약제가 바뀌는 경우도 많습니다.

골다공증은 동의의료원 류마티스 

골다공증명의  허민영


함께 읽기 좋은 글

 골다공증 주사제, 포스테오,  테리본, 본비바, 프롤리아, 졸레드론산

 골다공증 주사제, 골형성  촉진제  보험기준, 가격

골다공증 주사 6 개월마다, 프롤리아, 데노수맙 

 1달에 한 번 맞는 골다공증 주사제 이베니티, 로모소주맙 

내용 일부는 최신 내용이 아니거나 정확하지 않습니다개개인의 질병이나 치료계획은 진료를 통해 결정하시기 바랍니다.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